Archive»

« 2018/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hinking of you...

비주얼라이제이션? | 2013.07.17 06:00 | Posted by 목수의 졸개 woodykos

지난 직장에 있을때, 함께 일했던 내 직장 상사가,

최근 보스턴에 있는 어떤 회사의 부사장으로 갔다.

이 사람과 나는 함께 일하면서 정말 마음이 참 잘 맞았고, 서로 깊이 이해하고 존중하고 아껴주는 관계가 되었다.

서로 거침없이 'friend'라고 부를 수 있는...


이 사람은, 내 MIT 십년쯤 선배가 된다. (내가 학부를 들어가던 해에, 이 사람은 박사를 졸업했으니... 그것보다 더 되는 건가.. ) 

이 사람은 기계과를 나왔고 나는 재료과를 나오긴 했지만.



보스턴에 간 첫날,

아침 일찍 내게 text와 함께 위의 사진을 함께 보내왔다.


'Thinking of you!" 라는 말과 함께.


내가 던킨 도넛 커피를 좋아했다고 많이 이야기했던 걸 이 사람이 기억하고 내게 text를 보낸 것이다.


음...

Carl이 참 보고 싶다.

참 좋은 친구였는데...


 

eXTReMe Track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