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 2017/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아브라함'에 해당되는 글 1

  1. 2010.02.05 다원주의자, 다신론자 아브라함과 동행하시는 하나님 (4)
 
요즘,
창세기에 나와있는 아브라함의 일생을 공부하고 있다.

성경 본문을 연구하면서,
참 새로운 모습으로 아브라함을 만나고 있는데...

그 가운데 하나는,
정말 아브라함이 처음 하나님을 만났을 때 정말 아브라함의 상태가 어떤 것이었던가 하는 것에 대한 생각을 통해 하나님과 아브라함의 관계를 생각해 보는 것이다.

Ur 지방에서 살던 아브라함은,
아마도 다원주의자이거나 다신론자이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을 해 보았다.
아브라함의 아버지가 야훼 하나님을 따르는 사람이 아니었던 것으로 보아, 아브라함이 어떤 가정교육을 통해서 유일신관을 전수받았을 것 같지도 않다.

그런 아브라함에게,
하나님께서 나타나셔서 내가 네게 지시할 땅으로 가라고 명령하셨을때,
아브라함은 그 야훼 하나님을 어떻게 인식했을까?
아마도 많은 지역신 가운데 하나로 인식하지 않았을까?
그래서 그 신을 하나 붙잡았으니 그 신을 통해서 부와 평안을 얻으려는 생각을 하지 않았을까?

아브라함이 가나안 지방으로 와서 단을 세우고 예배를 드린 행위라던가,
멜기세덱을 만나서 십일조를 한것 같은 마일스톤이 될만한 아브라함의 행동들도,
유일한 하나님에대한 위대한 이해에서 비롯된 것이라기 보다는 그 당시 근동지방에서 통상적으로 행해지던 종교행위의 일부로 볼 수 있지 않을까 싶다.
아브라함은 그저 자신이 이해하고 있는 종교의 수준에 매우 오래 머물러 있었고, 그 framework에서 야훼 하나님을 이해했을 것이다.

그러므로,
아브라함이 이집트에 갔을때, 자신의 아내를 sister라고 이야기한 것이나,
심지어는 하갈과 같은 대리모를 통해 자신의 대를 연장하려고 했던 것들도...
아브라함이 대단히 잘못한 것이라고 손가락질 하기 보다는,
제한된 하나님에 대한 이해를 가지고 있었던 아브라함에게는 지극히 자연스러운 것으로 이해할수도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도 해보았다.

그런 과정 중에서도 하나님께서는,
아브라함이 이해할 수 있는 방식으로, 차근차근, 창조주로서의 야훼 하나님, 그리고 마침내 이땅에 궁극적 창조질서의 회복을 계획하시는 야훼 하나님을 드러내신다.

아브라함의 생애동안,
계속해서 아브라함이 가지고 있었을 잘못된 세계관을 바로 잡아가시는 하나님,
다원주의자였을 아브라함에게 유일신으로서 당신의 존재를 소개시켜가시는 하나님...

이런 관점으로 아브라함을 읽고 있자니,
정말 흥미진진하다!

마치 2차원 도면으로 평면에 표현되어 있던 3차원의 구조물이,
현실로 드러나는 것과 같은 느낌을 받는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eXTReMe Tracker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