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 2017/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통일'에 해당되는 글 2

  1. 2010.12.01 911 이후에...
  2. 2004.08.14 2004 올림픽 (김수영)
 

911 이후에...

긴 생각, 짧은 글 | 2010.12.01 06:00 | Posted by 목수의 졸개 woodykos
911 이후 미국은 거의 정서적 공황상태에 빠졌던 것 같다.
외국인으로서 미국에 살고 있던 내게도 그 충격이 대단했는데, 애국심이 투철한 미국인들은 오죽 했으랴.

그 이후,
WMD가 있다면서 이라크를 공격하자는 의견이 나왔을때,
미국의 의회는 압도적으로 그 전쟁을 지지했다.
미국의 여론 역시 이라크 공격을 지지하는 것이었다.

그러나,
불과 얼마 되지 않아, 압도적 여론도, 의회의 결의도 모두 착오였음이 드러났다.

'테러와의 전쟁'이라는 개념 자체가 소위 'just war' theory에 따르면 성립할 수 없는 것이기도 하거니와,
미국민들에게 있던 정서적 공황상태, 분노 등이 적절하지 못하게 인도된 것이었다.

아랍의 무슬림들이 왜 그렇게 미국을 증오하는지, 그 원인에 대한 것은 전혀 언급하지 않은채,
거의 아랍권 무슬림 전체를 대상으로 전쟁을 벌이기라도 하겠다는 nonsense가 정당화되는 분위기였다.

나는,
그리스도인으로서,
우리 조국에서 들려오는 뉴스를 들으며...
무엇이 북한을 그토록 코너에 몰아넣었는지 하는 것에 대한 진지한 고민과 성찰이 있기를 기도한다.
전쟁과 대립이 아닌 평화를 추구해야한다는, '인기없는' 목소리가 그리스도인들에게서 나오길 기도한다.
북한의 정권이 악한 정권인 것도 맞는 말이고, 북한의 연평도 공격은 규탄받아야할 일인 것도 맞지만...
(사담 후세인 정권이나 탈레반이 악한 것도 맞는 말이고, 911 공격은 규탄받아야할 일인것 처럼)

그렇다고 무작정 감정적으로, 무력으로, 폭력으로, 전쟁으로 가자는 목소리가 우려되는 것 역시 사실이다.
(아프가니스탄과 이라크를 침공했던 미국의 선택이 과연 옳은 것이었는가 하는 것에 대한 생각이 지금 들고 있는 것과 마찬 가지로.)

평화는, 우리의 목적을 이루기 위한 최상의 전략이기 때문에 선택하는 것이라기 보다는,
그리스도인으로서 평화가 아닌 다른 어떤 것도 선택할 수 없기 때문에 선택하는 것이다... 라는 스탠리 하우어워즈의 말을 깊이 되새겨본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TAG 북한, 통일

2004 올림픽 (김수영)

다른이의 생각들 | 2004.08.14 00:00 | Posted by 목수의 졸개 woodykos

저녁 8 시부터 중계된 2004 올림픽 개막식을
난 청소하면서 대충대충 보고, 민우는 아주 열심히 봤다.

각 나라 입장 할 때 한국이랑 미국이랑 나올 거니까 잘 보라고 하니까 민우는 고개를 빼고 기다린다.

미국이 먼저 등장했다.
집에 있던 작은 성조기까지 들고 "예! 예! 미국이다. (영어로)" 하면서 환호성이다.
한국이 등장했다.
한국팀이 민우가 알고 있던 "Korean flag" 태극기를 안 들고 있으니 의아한 모양이다. 왜 Korean flag를 안들고 있냐고 따진다.

음... 한국은 지금 South Korea 하고 North Korea 로 나눠져 있는데,
민우 할머니 할아버지, 외할머니 외할아버지가 사시는 곳이 South Korea 야.
그런데 두 Koreas 가 서로 다른 flags 를 가지고 있어.
South Korea 는 민우가 알고 있는 Korean flag 를 가지고 있고,
North Korea 는 또 다른 flag 를 가지고 있지.
올림픽에서 두 Koreas 가 같이 나오면서 South Korea flag 를 들면
North 가 기분나쁘겠지, 그리고...

여기까지 말하니까 민우가 말을 끊는다.
"아, 그래서 새론 flag 를 들었구나!"

그래서 난 또 뒤적뒤적 인터넷을 뒤진다. 다행히 한국팀이 등장한 후 몇 분도 안지났는데 사진이 떴다. 그 중 "새론 flag" 가 잘 나온 사진을 찾아서 민우에게 보여준다.

봐봐.. 그래서 Korean map 이 그려진 flag 를 들었지?
이 쪽이 North 고 이 쪽이 South 고.
빨간 옷 입은 사람들이 South 사람들이고 파란 옷 입은 사람들이 North 사람들이야.

민우는 다 이해한 표정이다.

하지만 민우가 앞으로 자신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 미국과 한국..
또 북한과 남한을 어떻게 이해해 나갈지...

지금 민우는 그런 이해보다는 불꽃놀이가 더 재밌나 보다.
새벽 1 시가 다 된 지금, "왜 opening ceremony 더 안해?" 하다가 겨우 잠들었다. 내일이 토요일이니까 늦잠자는 거 봐준다. ㅎㅎㅎ

(김수영의 글)
신고
 

eXTReMe Tracker